yes오늘의 추천매물yes              
◇ 판교단독주택 매매
- 판교동 주택(건평63평) 20억 판교역사공원인근 <급매>
- 판교동 주택(건평64평)17.5억 낙원중인근<2가구.초급매>
- 판교동 주택(건평66평) 19억 낙생초인근<2가구 주택>
- 판교동 주택(건평72평) 25억 낙생초인근 <모던.럭셔리>
- 판교동 주택(건평98평) 26억 낙생초인근 <급추천,뷰굿>
- 운중동 주택(건평50평) 10.5억 운중초인근 땅콩1/2
- 운중동 주택(건평66평) 20억 운중초인근
- 운중동 주택(건평68평) 24억 산운7단지인근 <인기블럭, 남향뷰굿>
- 운중동 주택(건평99평) 32억 산운아펠바움인근 <인기블럭, 럭셔리>
- 백현동 주택(건평97평) 24억 판교힐스 <2가구 주택>
- 백현동 주택(건평65평) 27억 판교힐스  <모던 굿>
◇ 판교단독주택지(땅) 매매
- 판교동 대지70평 13.8억 남향필지
- 판교동 대지72평 16억 위치굿
- 판교동 대지80평 16.5억 낙생초인근<초급매>
- 판교동 대지96평 18.5억 위치굿
- 운중동 대지70평 14.5억 운중초 지하주차장가 <급매>
- 운중동 대지78평 14.5억 운중초  인근 <급매>
- 운중동 대지80평 21억 인기 블럭내 위치 굿<강추>
- 운중동 대지105평 24억 지하주차장 가능 
-.운중더디바인 대지84평(28억) / 94평(27억)
-.대장동 대지67평 9.5억 대장택지개발지구내
◇ 판교단독주택 전세/월세
- 판교동 주택(2층) 전세6억 <낙원중인근>
- 판교동 주택(1층) 전세6.7억 <낙원중.남향코너>
- 운중동 주택(1층) 전세5.2억 운중초
- 운중동 주택(통) 월세3억/600 산운초.럭셔리
*상기 전세외 월세도 일부 있음
◇ 판교상가주택 매매
- 백현동 상가주택 24.5억맛집거리<신규>
- 백현동 상가주택 27.5억럭셔리한건물<강추>
- 백현동 상가주택 27억카페거리 굿
- 백현동 상가주택 31억맛집거리 굿
- 백현동 상가주택 33억카페거리
- 판교동 상가주택 21억판교주민센타<급매>
- 판교동 상가주택 25억판교도서관인근<강추>
- 운중동 상가주택 28억 운중천변 뷰굿
-.대장동 상가주택지(땅) 대지74평(12~13억) / 78평(16억)
◇ 판교상가주택 전세/월세
-백현동 2룸 전세2.3억~2.8억 <다량보유>
-백현동 3룸(전용25평)전세3억/3.2억
-백현동 2룸 월세 보3천/90만~100만 <공실>
-백현동 주인세대(전용38평) 전세4.6억 <주인세대.올수리>
-운중동 주인세대 (전용35평)전세5억
◇ 판교아파트 매매/임대
-동판교 백현마을 1단지 푸르지오 44평 매매27억
-동판교 백현마을 5단지 휴먼시아 29평 매매 15억
-동판교 백현마을 8단지 e-편한세상 44평 매매18.5억
-동판교 백현마을 9단지 e-편한세상 44평 매매 17억
-동판교 백현마을 알파리움 54평 매매 25억
-동판교 봇들4단지 휴먼시아 33평 매매 13.5억
-동판교 봇들마을 8단지 휴먼시아 40평 매매18억
-서판교 원마을2단지 푸르지오 38평 전세 8억<귀한전세>
-서판교 원마을 5단지 푸르지오 44평 매매 16억
-서판교 원마을6단지 진원로제비앙 23평 매매 9억<급추천>
-서판교 원마를7단지 모아미래도 23평 매매 9.6억
-서판교 원마을 10단지 현대힐스테이트 45평 매매 14억<추천>
-서판교 원마을 11단지 현대힐스테이트 43평 매매 14.2억
-서판교 산운마을 2단지 월든힐스 51평 전세 10억
-서판교 산운마을 9단지 대방노블랜드 33평 매매 13억
-서판교 산운마을 10단지 대광로제비앙 23평 매매10.5억 <초급매>
[수익형 부동산 상가매매 투자  매물]
♣판교사옥 추천<꼬마빌딩>
  매매금액 : 49억


★분당 5층 빌딩=   매매금액 : 120억
우량 임차인 입점=임대료 안정적으로 나옴
★분당 빌딩 매매 금액 200억
우량 임차인 입점, ~굿~ 강추~
보증금 : 20억 / 월임대료 : 7,240만원
관리비 별도 : 1,350만원
월임대료+관리비 포함 = 8,590만원

▣ 분당 역세권 통건물 매매 임대
<< 사옥 추천>> 증축가능
대지면적 : 400평 / 연면적 : 900평
매매금액 : 300억원 <직접사용가능>

3층 매매가 : 4.2억<수익율 5.4%>
보증금 : 2천만원 / 월 180만원
사무실 사용중
1층 매매가 : 5.5억<위치굿>
보증금 : 1,500 / 월 180만원
매매가 : 6.2억<수익율 5%>
보증금 : 5천/월 235만원
학원입점
매매가 : 7.7억<수익율3.8%>
보증금 : 5천 / 월 230만원
대로변 광고 효과 탁월

병원 입점 매매가 : 9.5억
분양 86평 / 전용 43평
보증금 5천 /월 300만원

<<단지내상가1층 매매>>
1)매가 9.44억=8천/월360만원
2)매가 9.58억=7천/월370만원
매매가 : 10억원<수익율 4.4%>
보증금 : 5천 / 월 350만원
테크노밸리 1층, 직접사용가능
매매가 : 11억원<수익율 5.3%>
보증금 : 5천 / 월 460만원
테크노밸리 3층 코너
★매매가 : 15억<코너상가>
보증금 : 1억 / 월 560
유명한 맛집 커피입점
매매가 : 22억
전용 : 100평
<직접사용가능><한층전체매매>
보증금 : 1억 / 월 900만원

 상가상담 : 010-5342-1119 
 
제목 전입신고하면 자동으로 전월세신고…내년 6월 시행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0-07-29 오후 2:19:50 조회 10
전월세신고제가 전월세상한제나 계약갱신청구권제 등 다른 '임대차 3법'과 달리 즉시 시행되지 않고 시스템 구축 등 준비기간을 거쳐 내년 6월 1일 시행된다.

세입자가 굳이 전월세신고를 하지 않고 전입신고만 해도 신고한 것으로 처리돼 세입자의 적극적인 참여가 예상된다.



당초 수도권 등지의 임대료가 일정 수준 이상인 주택에 한해 시행되는 방안이 검토됐지만 지역이 대부분 도시지역으로 대폭 확대되고 가격에 상관 없이 모든 주택에 적용될 가능성이 크다.

29일 국회와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더불어민주당 박상혁 의원이 대표발의한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 개정안이 전날 국토교통위원회를 통과해 법제사법위원회로 넘어갔다.

이 법안은 다른 부동산 법안과 함께 상정된 날 바로 상임위를 통과하며 고속처리됐다. 현 국회 구조상 법사위와 본회의에서도 내용이 바뀌지 않고 그대로 통과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 법안은 전월세신고제를 도입하는 내용이다. 전월세 거래를 하면 30일 이내에 임대차 계약과 관련한 내용을 관할 지방자치단체에 신고하게 하는 의무를 신설한다. 계약을 변경하거나 해지할 때도 마찬가지다.

구체적인 신고 내용은 시행령에 담을 예정인데, 임대 계약 당사자와 보증금 및 임대료, 임대기간 등 계약사항이 될 전망이다.

계약 당사자가 모두 신고 의무를 지지만 공인중개사는 의무 대상에서 제외됐다.

전월세신고를 하면서 임대차계약서까지 제출하면 확정일자가 자동으로 부여된다.

신고는 구청을 방문할 필요 없이 인터넷 홈페이지에 접속해 거래내역을 입력한 후 전자서명을 하는 방식이 추진되고 있다.

세입자가 전입신고를 하면 자동으로 전월세신고도 한 것으로 의제처리된다.

이를 위해 전입신고 양식이 개정될 예정이다. 행정안전부와 서울시 등 일부 지자체들이 반대했지만 국회는 이를 관철했다.

법안에선 전월세신고제 대상 지역과 주택을 시행령을 통해 따로 지정하도록 했지만 대부분 지역과 주택에서 시행될 전망이다.

국토부는 작년까지만 해도 해당 지역을 수도권과 세종시로, 주택은 임대료 3억원 이상 주택에 한해 제도를 시행하는 방안을 검토했으나 대상을 대폭 늘리기로 선회한 것으로 알려졌다.

국토부는 임대차 신고 관리 및 데이터베이스 검증 등을 위한 시스템을 구축 중인데, 이 시스템 구축 속도에 따라 우선 수도권과 세종시, 지방 광역시 등 주요 지역에서 시행하고 대상 지역을 나머지 도시 지역으로 넓혀갈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주택은 해당 지역에선 모든 주택에 대해 전월세신고제를 운영할 방침이다.

국토부는 저소득층 상당수가 소액 임대차 계약을 체결하는 경우가 많아 이들을 보호하기 위해 모든 임대차계약에 대해 신고하도록 규정해야 한다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전월세신고 의무를 이행하지 않으면 5만원, 허위신고에 대해선 1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국토부는 제도 초기인 점을 감안해 우선 과태료를 낮은 수준으로 책정하고 이후 상황에 따라 인상할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다.

전월세신고제를 통해 수집된 정보는 주택 매매 실거래가 정보처럼 국민에게도 공개된다.

아파트의 경우 동, 평형 정보와 함께 임대료 수준이 제시된다.

국민은 이를 통해 임대료 정보를 비교하면서 동네의 임대료 수준을 파악하고 그에 맞는 주택을 고를 수 있게 된다.

무엇보다 이 제도는 정보가 부족했던 임대차 시장을 투명하게 공개한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올해 5월 기준으로 임대 주택으로 추산되는 731만 가구 중 확정일자 정보를 통해 임대차 실거래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주택은 전체의 28% 수준인 205만 가구에 불과하다.

이 정보는 국세청 등 유관기관도 참고하면서 조세 자료로도 활용하게 된다. 임대소득에 대한 공평 과세의 기반이 마련되는 셈이다.

이 법안은 당초 공포 후 즉시 시행하는 내용이었으나 시행령 등 하위입법과 임대차 신고 시스템 구축 등에 들어가는 시간을 고려해 내년 6월 1일 시행하는 것으로 정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