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es오늘의 추천매물yes
*수익율 좋은 4층 빌딩 46억 매매(연6.6%, 융자시 연8%)

(대지130평/연건평420평,보증금4억/월2,120만,관리비 월200만 별도)
◇ 판교단독주택(지) 매매
- 서판교 낙생초인근  대지70 11억 강추
- 서판교 운중동  대지70 11.2억 반지하주차장 가능(신규매물)
- 서판교 판교동 대지80 15억 낙생초인근 위치(신규매물)
- 서판교 운중동 대지82 16억 운중천변 코너 필지
- 서판교 판교동 대지70평/연면적 70평 단독주택 16억(미국식목조,강추)
- 서판교 운중동 대지70평/연면적 84평 단독주택 17억5천(층분리 2가구)
- .운중동 대지70평/연면적 65평 단독주택 18억5천(산운초인근, 남향굿 강추)
- 동판교 백현동 단독주택 18.5억(남향,정원넓음)
*판교단독주택(신축주택) 매매 다량 보유중(매매가15억~25억)
◇ 판교단독주택 전세/월세

- 운중동 넓은정원과 고품격 1층 전세 전용30평 6.2억(강추)
-  운중동 고급신축 듀플렉스 전용50평 7억(지하있음,최고급.신축) 
-  운중동 고급신축 듀플렉스 전용40평 6.5억(모던,최고급.신축) 
-  운중동 마당과 테라스가 넓은 통단독주택 전용65평 8.5억(산운초학군)-급전세
-판교동 테라스지하멀티룸갖춘 통단독주택 전용70평 전세11.5억(낙생초학군)
- 판교동 정원넓고 최고급 주택 전용75평 12억(낙생초학군)
-운중동 마당과테라스가 넓은 통단독주택 65평 8.5억 (산운초학군)
-판교동 최고급 지하멀티룸갖춘 땅콩주택 7억(낙생초학군)
◇ 판교상가주택(지) 매매
- 판교동주민센타 인근 대지80평/건평110평 상가주택 19.5억 급매
- 동판교 맛집거리 대지77평/건평115평 남향코너상가주택 21억
- 동판교 맛집거리 대지87평/건평123평 상가주택 22억
- 동판교 카페거리 대지81평/건평112평 상가주택 25억
◇ 판교상가주택 전세/월세
- 백현동 맛집거리 미니3룸 전용20평 2.2억/ 30만(남향.붙박이)
- 백현동 맛집거리 모던한 2룸 전용16평 2.2억(초저렴)
- 백현동 맛집거리 2층 2룸 전용17평 1.75억/40만(E/V,상태굿)
-백현동 까페거리 3층 단독주인세대 럭셔리한 3룸월세 전용45평 1억/185만(상태최고)
◇ 판교아파트 매매/임대

- 동판교 삼평동 호반써밋플레이스 50평 매매 14.5억(급매)
- 동판교 삼평동 풍성신미주 33평 전세 5.8억
- 동판교 백현동 푸르지오그랑블 37평 매매 11.5억

◐ 동판교 병의원 개원 입지 최고 신축상가 ◑
28평 ㅣ 32평 ㅣ 35평 ㅣ 61평
내과, 소아과, 이비인후과, 치과, 안과, 통증의학과 등
※ 판교상가 및 테크노밸리 사무실 종합 컨설팅 ※
+ 판교 근린상가 1층 매매 6억 월세 220만원
+ 판교 근린상가 1층 매매 9억원 월세 300만원
+ 판교 근린상가 2층 전용 15평 직접사용하실분 매매36,500만원
○ 백현동 카페거리 & 맛집거리 상가임대 매물 다량 보유중 ○
+근린상가 3층 전용 75평 대로변 = 1억/700만원
+근린상가 2층 전용 15평 대로변 =  2천/165만원

+ 근린상가 1층 전용 8평 = 3천/200만원
대로변 위치 굿.

+근린상가 4층 전용 32평 = 5천만원/월 280만원
= 상 가 주 택 1층 상가임대 =

음식점, 카페, 미용실, 옷가게, 공방, 사무실

+전용 6평 = 1천/85만원 =사무실
+전용 10평 = 1천/110만원 =사무실
+전용 15평 = 3천/180만원 즉시입주
+전용 18평 = 음식점, 사무실 = 3천/200
+ 전용 18평 = 3천/200만원 = 카페거리 코너 추천
+전용 22평 = 4천/200만원 =사무실 추천
+ 전용 30평 = 카페거리  4천/300만원
+ 전용 33평 = 사무실, 공방 저렴한 매물=5천/250만원
+ 전용 38평 = 사무실 적합 = 5천/360만원 = 인테리어 굿

◇ 판교 오피스텔 / 전세 / 월세 / 매매 ◇
+오피스텔 전세 : 3억원 = SG리슈빌 풀옵션 TV, 침대까지
+ KCC오피스텔 방1개+거실 = 25평 월세
보증금 1천만원 / 월세 110만원
+ KCC오피스텔 25평 매매금액 3.4억원
+ 효성 해링턴타워 오피스텔 매매 투자용
분양 : 19평, 매매금액 : 26,000만원
★ 상  가  투  자 ★
매매금액 : 9억원 ㅣ 대출금 3억원
보증금 : 5천원 / 월세 : 300만원
실투자금액 : 5억5천만원

수익율 : 4.6%

매매금액 : 7억원 ㅣ 대출금 : 2억원
보증금 : 5천만원 / 월세 : 290만원
실투자금액 : 4.5억원
수익율 : 6.2%

2층 : 전용15평=매매금액 36,500만원
대출금 14,000만원
현재 공실 , 직접사용가능
예상임대료 : 2천만원 / 월 165만원
실투자금액 2억500만원수익율

매매금액 6억원 ㅣ 대출금 24,000
보증금 : 3천만원 / 월세 :  220만원

실투자금액 33,000만원 수익율 5.6%
◐ 오피스텔 투자 ◑
매매금액 34,000 ㅣ 대출금 17,000
보증금 : 1천만원 / 월세 : 110만원
실투자금액 16,000만원 /
수익율 4.5%

바로상담 : 010-5342-1119

 
제목 수도권 `도시재생 뉴딜` 수혜 지역 어디?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7-07-14 오전 9:42:15 조회 29
5년 동안 50조 투입될 "도시재생 뉴딜사업" 본격화
인천 남구, 서울 영등포, 경기 남양주에 재개발·뉴타운 집중


문재인 대통령 부동산 공약인 "도시재생 뉴딜"이 하반기 구체화될 전망이다. 최근 국토교통부는 "도시재생사업기획단"을 발족하고 5년 동안 50조 원(연 10조 원)이 투입될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시동을 걸었다. 이르면 하반기에 첫 사업대상을 선정하고 임기 내 500곳을 지정할 예정이어서 과거부터 기반시설이 열악했던 재개발·뉴타운 등 수도권 노후주거지에 수요자의 관심이 높아지는 분위기다.


▣ 수도권 573개 구역에서 재개발·뉴타운사업 진행 중
부동산114에 따르면 서울 등 수도권의 573개 구역(조합원 약 17만 명)에서 재개발·뉴타운사업이 진행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은 268개 구역에 조합원 수 6만6,112명, 경기도는 208개 구역(5만6,352명), 인천은 97곳(4만7,320명)으로 확인된다.

"도시재생 뉴딜"은 매년 100곳씩 5년 동안 노후주거지 500곳의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이다. 사업 방식은 "가로주택정비사업"의 형태가 논의된다. 가로주택정비사업은 노후건축물이 밀집한 종전의 가로(도로)를 유지하면서 주변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이다. 2017년 상반기 기준 서울 17곳에서 가로주택정비사업이 진행 중이다. 다만 문재인 정부의 "도시재생 뉴딜"은 대규모 예산을 고려할 때 사업 규모나 면적이 종전 가로주택정비사업 보다는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재개발·뉴타운 구역이 집중된 곳과 해당 지역 주변으로 주거환경 개선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는 이유다.

▣ 인천 남구, 서울 영등포, 경기 남양주에 재개발·뉴타운 집중
수도권의 시·군·구 중에서는 인천 남구에 재개발·뉴타운 구역이 35곳(1만6,872명)으로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인천 남구 구도심에 저층 노후 단독주택과 연립·다세대주택이 밀집된 특징이 반영된 결과로 볼 수 있다. 서울에서는 영등포가 34곳(2,967명)으로 가장 많았다. 신길뉴타운과 영등포뉴타운에 재개발 구역이 밀집한 영향이다. 경기도에서는 덕소뉴타운과 지금도동뉴타운이 위치한 남양주가 32곳(2,117명)으로 확인됐다.


그 다음으로는 △인천 부평(28곳) △서울 동대문(25곳) △서울 종로(22곳) △서울 성북(22곳) △경기 고양(20곳) △서울 용산(19곳) △서울 성동(19곳) △서울 서대문(17곳) △서울 강북(17곳) △서울 은평(16곳) △서울 동작(16곳) △경기 안양(16곳) △경기 수원(15곳) △경기 성남(15곳) △경기 광명(15곳) 순으로 재개발·뉴타운 구역이 많았다.

▣ "도시재생 뉴딜" 적정 수익성 확보까지 사업 지연 가능성도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투입될 예산은 총 50조 원(연 10조원)으로 과거에 추진됐던 용산국제업무지구(약 31조원)나 이명박 정부의 4대강 사업(약 22조원)과 비교해도 역대 최대 규모로 확인된다. 대규모 공적 자금이 투입되는 상황이어서 예산 확보 과정에서 적잖은 진통도 예상된다. 이 때문에 국회와 정부 그리고 자치단체 사이에 사업부지 선정과 예산안 논의 과정에서 일시적으로 사업이 지연될 가능성도 있다.

현재 정부는 연간 10조원에 달하는 예산 중 2조원은 정부 재정, 3조원은 LH(한국토지주택공사)와 SH(서울주택도시공사)의 공기업 사업비로, 나머지 5조원은 주택도시기금으로 마련할 예정이다. 이 중 주택도시기금 5조원의 경우 입주자 저축이나 국민주택 채권 발행으로 조성된 자금이어서 향후 사업 수익성 확보와 관련된 치열한 논쟁이 예상된다. 적정 수익을 거두지 못할 경우 주택도시기금의 건전성에 문제가 발생할 수도 있기 때문이다.